0
 489   25   9
  View Articles

Name  
   관리자 
Subject  
   고구려 역사 개요
고구려 (高句麗, 기원전 37년경 - 668년)는 백제, 신라와 함께 삼국시대의 고대 국가 중 하나이다. 지역적으로는 현재의 만주와 한반도 북부를 지배했던 나라이다.

1. 건국
삼국사기 〈고구려본기〉에 따르면 기원전 37년 주몽이 졸본에 도읍해 국호를 고구려로 한 것이 기원이며, 위서에 따르면 흘승골성(紇升骨城)에 도읍했다 한다. 그러나 동명왕편에 언급된 건국 신화 혹은 그 이후의 여러 가지 정황에 의해, 고구려는 멸망한 고조선 및 부여 출신의 유이민과 그 지역의 토착 세력이 결합해 이뤄진 국가로 추정되는 등, 더 일찍 건국되었을 가능성이 제시되기도 한다. 3년에는 국내성으로 천도하고 위나암성을 쌓았다.
초기의 고구려는 부여 및 한의 4개 군현과의 투쟁 속에서 성장하였고, 비옥한 영토를 차지하기 위해 적극적인 정복 활동을 벌였다. 또한 이러한 과정 속에서 고구려는 왕족인 계루부를 포함한 소노부, 절노부, 순노부, 관노부 등 다섯 부족으로 이루어진 연맹왕국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

2. 성장
53년 즉위한 태조왕 대에 이르러 고구려의 5부족은 중앙 행정 단위인 5부로 통합되었다. 이에 따라 고구려는 내부 자치권을 제외한 군사권과 외교권이 왕에게 귀속되는 고대국가로 발전하였다. 이후에도 각 부족은 서서히 중앙 귀족으로 흡수되었고, 197년 즉위한 산상왕 대에 이르러서는 왕위의 형제상속이 배제되고 부자상속제가 확립되어 왕권이 더욱 강해졌다. 이러한 왕권 강화의 배경에는 영토 확장이 있었는데, 기본적으로 약탈 경제 위주였던 고구려가 동해안의 옥저를 복속시키고 한 군현에 대한 약탈을 행하면서 경제적으로 성장을 이루었기 때문이다. 이러한 정복 활동은 244년 위의 관구검이 침공하면서 일시적으로 위축되었다.
빈농이 늘어나고 귀족의 노예가 되는 자유민이 증가하자, 고국천왕 대의 명재상 을파소는 194년에 진대법을 실시하여 빈농을 구제하는 정책을 펼쳤다.
중국에 5호 16국의 혼란이 시작되던 4세기부터 고구려의 정복 활동이 재개되었는데, 미천왕은 313년 낙랑군을 점령함으로써 한반도에서 중국의 세력을 완전히 축출하였으며, 남쪽의 백제 및 신라와 국경을 맞대게 되었다. 그러나 그 다음 왕인 고국원왕 대에는 342년 전연의 대대적인 침공과 371년 백제 근초고왕의 침공으로 인해 수도가 점령되고 왕이 전사하는 등 큰 국가적 위기를 맞았다.

3. 융성
소수림왕은 이러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고구려의 내부적인 개혁을 통한 중흥을 시도하였다. 소수림왕은 율령을 반포하고, 372년 전진으로부터 불교를 수용하여 국교로 삼았으며, 태학이라는 교육기관을 설립하였다. 이를 통해 중앙집권화가 더욱 진전되었다.
이를 기반으로 하여 5세기 광개토대왕과 장수왕 대에 이르러서는 적극적인 팽창 정책을 펼쳐 동북아시아의 최강국으로 군림하는 전성기를 맞았다. 391년에 즉위한 광개토대왕 대에는 북으로 후연을 멸망시키고 부여 및 말갈, 비려를 복속시켰으며, 남으로는 백제를 위축시키고 왜와 가야의 침공을 계기로 신라를 보호국화했으며 전기 가야 연맹을 해체하기에 이르렀다. 413년에 즉위한 장수왕 대에는 중국에 대해서는 다면 외교 정책을 펼쳐 남북조와 교류하였으며, 대신 평양성으로 천도하여 적극적인 남하 정책을 펼쳤다.

4. 쇠퇴와 멸망
고구려는 6세기 들어 점차 쇠퇴하기 시작헸다. 안원왕 대에 이르러서는 왕위 계승을 놓고 귀족들 간에 내전이 벌어졌다. 이러한 내분을 틈타 551년 백제 성왕과 신라 진흥왕이 대대적인 침공을 감행, 한강 유역을 점령하였다. 동일한 시기에 북쪽에는 돌궐이 발흥하였다. 이 위기에 대처하기 위해 고구려는 신라와 밀약을 맺고 나제동맹을 깨트리는 한편, 돌궐의 침공에 대항하였다. 돌궐과의 전쟁이 교착 상태에 이르자 고구려는 다시 한강 유역을 수복하기 위해 신라를 공격하였다.
이 때 수가 중국 대륙을 통일하고 고구려에게 복속을 강요하자, 고구려는 항전하였다. 수나라는 598년과 612년에 각각 침공해 왔는데, 두번째 침공 때 을지문덕 장군이 활약하여 살수대첩의 승리를 거두었다. 수나라는 이 전쟁의 충격으로 멸망하였으며, 고구려도 국력에 막대한 손실을 입었다.
고구려는 수나라를 뒤이은 당나라와도 대치하였다. 당나라의 침공에 대비하는 천리장성을 쌓았는데, 연개소문은 이 공사를 감독하면서 세력을 키웠다. 위협을 느낀 중앙 귀족들이 연개소문을 제거하려 하자 연개소문은 642년 정변을 일으켜 영류왕을 비롯한 귀족들을 모두 살해하고, 보장왕을 왕으로 세운 뒤 스스로 대막리지가 되어 정권을 쥐었다. 연개소문은 대외 강경책을 펼쳐 648년 신라와 당이 연합하는 빌미를 제공하였다. 일단 645년 당 태종의 침공은 안시성에서 양만춘 장군의 활약으로 격퇴하는데 성공하였다. 그러나 연개소문이 죽은 후 그 자식들의 권력 투쟁이 일어났고, 결국 백제를 멸망시키고 여세를 몰아 침공해오는 나당 연합군에 의해 668년 28대 705년만에 멸망하였다.
그 후에도 검모잠, 안승 등의 부흥 운동이 지속되었다. 또한 671년까지, 안시성은 (보장왕이 항복하였음에도 불구하고) 함락당하지 않고 남아있었다고도 전한다. 결국 698년 고구려 귀족 출신인 대조영이 발해를 건국하면서 고구려 부흥 운동은 일단락되고, 고구려는 발해에 의해 계승되었다.



no
subject
name
date
hit
*
329
 б?? 단군신화 [1]

오한해
2007/03/06 6 0
328
 б?? ㄱㅁ초등학교 [1]

전지현
2007/03/02 5 0
327
  김만덕....

선생님
2007/02/27 4305 954
326
    [re] 김만덕....

관리자
2007/02/28 4220 879
325
  선생님 답사 자료요^^

강성기
2007/02/27 4346 906
324
  선생님^*^ [1]

김유경
2007/02/27 4235 862
323
  요즘,,,, [2]

현동욱
2007/02/26 4681 877
322
 б?? 아버님~ [1]

며느리
2007/02/23 7 0
321
 б?? 안녕하세요 [1]

김유경
2007/02/21 3 0
320
  선생님~또들렸어요 [2]

김유경
2007/02/08 4349 869
319
  2007 제주흥사단 스키캠프 안내

관리자
2006/12/07 4588 857
318
  선생님~저 유경이에요. [1]

김유경
2007/02/03 4291 957
317
  문화사업단 겨울 국토순례 구좌읍 일대에서 실시합니다. [1]

안상구
2006/12/25 4177 812
316
  궁금한게있습니다.

정우윤
2006/12/11 4379 859
315
    [re] 백제 건국신화 [3]

관리자
2006/12/12 4521 896
314
  선생님.... [2]

현동욱
2006/12/10 4626 886

    고구려 역사 개요

관리자
2006/12/11 4349 801
312
  궁금한게있습니다.

정우윤
2006/12/09 4202 894
311
  선생님~~안녕하세요~~~ [1]

한지웅
2006/12/08 4574 932
310
  4.3사건에대해

정우윤
2006/12/08 4422 913
[1][2][3][4][5][6][7][8] 9 [10]..[25]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tyx